[구미]일본 수출규제 관련 탄소산업 기업 간담회

기사등록 : 2019.07.26 (금) 19:11:59 최종편집 : 2019.07.26 (금) 19:11:59      
구미상공회의소(회장 : 조정문)는 7월 26일(금) 3층 회의실에서 조정문 회장, 곽현근·류태영 부회장과 도레이첨단소재, 코오롱인더스트리, 부성텍스텍 등 탄소산업 관련 기업 대표 및 임직원 20여명, 구미시 신산업정책과 지영목 과장, 신미정 계장,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박성은 책임연구원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일본 수출규제 관련 탄소산업 기업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7.1일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 발표*에 이어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가) 제외 우려에 따른 업계 영향과 선제적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일본 정부는 한국으로 수출하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제조과정에 필요한 3개 품목(플루오린폴리이미드, 포토레지스트, 에칭가스)에 대해 수출 신고 절차를 강화하겠다고 발표함.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한국이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 될 경우 850개 가량의 전략수출 품목이 규제 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분석하였고, 여기에는 구미의 차세대 산업인 탄소섬유도 포함되어 있어 관련 기업과 유관기관이 모여 애로사항을 논의하고 탄소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 등 진행 중인 국책사업에 대해 내용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오늘 회의는 구미시 신미정 계장의 ‘구미시 탄소산업 추진 현황’ 설명,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박성은 책임연구원의 ‘구미 탄소산업 기반구축사업’ 소개, 질의응답 및 일본 수출규제로 인한 기업 애로사항 토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조정문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가뜩이나 어려운 기업환경 속에 일본 수출규제로 인해 대기업은 물론, 중소기업에서도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으며 조속히 양국 간 원활한 외교협상을 통해 규제를 철회해야한다고 강력히 피력하며, 이와 함께 정부에서는 최대한 빨리 일본 수입의존도가 높은 핵심부품을 파악하여 국산화 할 수 있도록 R&D 로드맵을 마련해 원천소재 대일 의존도를 낮춰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LG
EM
119
\\%
蹂꾨튆以
寃쎌긽遺
625
삼성
많이 본 뉴스
[김천]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농..
[구미]일본 수출규제 대책, 기..
[구미]광복 제74주년 기념 제2..
[구미]수출규제 합동대응팀 실..
[경북도청]이마트 입점 안테나..
[성주]벼 첫 수확, 나눔을 알리..
[구미]전국체육대회 및 전국장..
[경북도청]경북의 절경과 함께..
[구미]구미형 일자리 모델, 성..
[경북도청]경북 농업인 정보화..
[구미]관광진흥 마스터플랜 수..
[고령]찾아가는 마을평생교육강..
[경북도청]대한민국 독립운동의..
[구미]지방보조금 집행관리 및..
[구미]여성단체협의회, 여성시..
[구미]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
[경북의회]경상북도의회, 제31..
[구미]관내 쌀 생산 농업인 쌀..
[경북도청]영남권 5개 시·도의..
[칠곡]‘3국’으로 행정조직 개..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