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울릉우산학 정립 위한 학술대회 열어

울릉우산학 학문적 성과 정리, 독립된 학문으로 정립 가능성 모색

기사등록 : 2020.10.30 (금) 08:57:25 최종편집 : 2020.10.30 (금) 08:57:25      

경북도는 29일 경주 코모도 호텔에서 울릉우산학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이와 관련된 학문적 성과를 정리해 독립된 학문으로서의 정립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한 ‘울릉우산학 정립 및 연구 활성화를 위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울릉우산학의 지역사회 확산과 연구과제로서의 가치 규명을 목표로 ‘울릉도의 오래된 길을 다시 보다’(1부), ‘울릉우산학 연구의 길을 묻다’(2부), ‘울릉우산학연구원의 필요성 및 활성화 방안’ 종합토론(3부)으로 각각의 주제를 정해 인문과학과 자연과학간 협업‧교류가 가능하도록 구성됐다.



1부에서는 △울릉도의 고분을 통해 본 우산국 재조명(이재완 예천박물관장), △문헌 속의 우산국(유미림 한아문화연구소장), △동해안 고래 길과 울릉도(김성규 셰계전통해양문화연구소장),

이어 2부에서는 △자연과학-인문과학 학제간 융합연구를 통한 울릉우산학 연구 방향(김윤배 KIOST 울릉도독보해양연구기지 대장), △울릉우산학의 개념 설정과 연구 방향성(김창겸 김천대학교 교수), △우산학 연구의 방향성(하응백 (사)한국지역인문자원연구소장) 등을 발표하며 울릉우산학의 학문적 가능성을 다각적으로 검토했다.

종합토론에서는 ‘울릉우산학연구원의 필요성 및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천진기 국립전주박물관장을 좌장으로 김성준 울진문화원장, 홍정표 재포울릉향우회장, 박임관 경주학연구원장, 이재원 포항지역학연구회장, 정지열 경주아화초등학교 교장 등이 토론자로 나서 열띤 토론을 벌였다.

김남일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오늘 행사를 계기로 울릉우산학이 꽃을 피울 수 있기를 기원하며, 도 차원에서도‘울릉군 세계자연유산 등재’,‘울릉군 생물권보전지역 지정’등 울릉군과 관련된 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19
al
119
tv
시울림 학교
LG
EM
耀
625
많이 본 뉴스
[경북도청]‘VR․AR 디바..
[구미]자원봉사 도시 구미, 언..
[경북도청]경북도․경주시..
[경북도청]㈜에코프로이엠, 포..
[경북도청]국내 친환경‧..
[구미]산동농협 김장철 직거래..
[고령]제11대 지회장 취임식 겸..
[구미]원평동 도시재생 현장지..
[경북도청]경북도-SC INNOVATI..
[구미]구미시의회 산업건설위원..
[구미]2020년도 제26기 장수대..
[구미]장세용 구미시장, 이낙연..
[경북도청]지역 국회의원과 예..
[구미]구미 대표 축제, 제11회..
[칠곡]경상북도시장군수협의회..
[구미]2020 대한민국 옥외광고..
[경산]2021년 본예산 1조 300억..
[구미]구미교육지원청, 2020년..
[경북도청]경북 수산업체‘메가..
[김천]지방도 선형개량사업 경..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