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119구급출동 3분마다 1회, 1년 동안 17만건 출동

2019년 전문자격자 채용 확대, 고품질 구급서비스 제공

기사등록 : 2020.01.09 (목) 08:23:01 최종편집 : 2020.01.09 (목) 08:23:01      

경상북도 소방본부는 2019년 119구급활동을 분석한 결과 출동건수는 174,885건, 이송인원은 102,997명으로 3분당 1회 출동, 5.1분당 1명의 환자를 이송했다고 밝혔다.



환자발생 유형을 살펴보면 고혈압, 당뇨병 등 질병환자가 60,612명(58.85%)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낙상 등 사고부상이 23,084명(22.41%), 교통사고는 14,932명(14.5%)순이었다.

연령별로 보면 70대가 19,139명, 80대 이상이 17,250명, 60대가 17,176명으로 전체 환자의 51.98%가 노인환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구급활동은 하루 중에는 활동량이 많은 오전 8시~12시(23,213명, 20.83%), 연중으로는 8월과 9월(19,101명, 18.55%)에 가장 많은 활동이 이루어졌다.

경북소방본부는 심정지 환자의 ‘소생율’을 높이고 ‘예방 가능한 사망률’을 낮추기 위하여 2019년 1급 응급구조사와 간호사인 전문구급대원 162명을 채용하고 연간 3,000건 이상의 격무 구급대와 응급의료 사각지역인 농어촌에 구급차를 배치하는 등 다방면으로 노력한 결과 29,743명의 중증 응급환자*에게 고품질의 구급서비스를 제공했다.
*심정지환자(4,117명), 심혈관환자(5,066명), 뇌혈관환자(7,463명), 중증외상환자(12,890명)

특히 심정지 환자에 대한 신속한 전문 심폐소생술을 통해 심정지 환자의 맥박이 회복되는 회복률은 전년 6.7% 대비 9.7%(1,699명 중 165명 회복)로 향상됐으며 그 중 42%인 69명은 가정과 사회로 복귀하여 일상생활을 영위하고 있다.
남화영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경북은 인구학적으로 전국에서 노령화지수가 두 번째로 높고 환경적으로 응급의료취약지역이라는 어려운 여건이지만 의료사각지대의 구급차량 배치확대와 전 구급대원의 1급응급구조사와 간호사 배치로 구급인프라를 구축하여 270만 도민의 생명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LG
EM
\\%
119
tv
寃쎌긽遺
援ъ슫珥
援ъ옄洹
문화
많이 본 뉴스
[경북도청]2020 경북여성 신년..
[경북도청]‘CES 2020’대구경..
[구미]상생형 구미일자리, 추진..
[경북도청]경북도, 지난해 공모..
[구미]2020 새해농업인 실용교..
[경북소방]경북소방본부, 겨울..
[경북도청]경북도, 기존 노인돌..
[경북도청]경북 규제자유특구,..
[고령]대가야읍, 노인일자리 소..
[고령]고령군 귀농·귀촌 지원..
[경북도청]경북도, 폐기물관리..
[구미]월남전참전자회 제35차..
[고령]고령군 ‘스마트관제 시..
[성주]김경규 농촌진흥청장, P..
[구미]‘달인의 찜닭’ 자활사..
[고령]새소득 작목, 체리 동계..
[경북도청]구미 삼성전자, 농촌..
[구미]관내 국도대체우회도로(..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청..
[구미]야은예절교육원 신년회..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