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경북소방,‘하이선’신고 폭주 대비 119 신고접수대 최대 가동

평상시의 2배 신고접수대 증설 및 자동응답시스템 추적관리 운영

기사등록 : 2020.09.09 (수) 09:25:06 최종편집 : 2020.09.09 (수) 09:25:06      

경북소방본부는 경북지역이 제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권에 포함되어 큰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비상대비와 상황관리에 총력을 집중했다.




경북소방본부는 폭우와 강한바람을 동반한 제10호 태풍‘하이선’의 북상으로 119에 도움을 요청하는 신고가 폭주할 것에 대비해 △119신고전화 접수대를 2배 이상 증설한 56대를 운영하고, △119상황․상담요원 근무자를 60명에서 97명으로 증원했으며, △자동응답시스템(ARS) 추적관리팀을 운영해 119신고가 늦어지는 것을 방지했다.

119신고가 급증하면 소방 상황실의 모든 전화가 통화 중 상태가 되고, 이때 119신고를 하면 자동응답시스템(ARS)으로 연결되기 때문에 안내만 나오게 된다. 물론 대기상태에서 바로 통화가 연결되기는 하지만 평소보다 119신고 접수와 소방대 출동이 늦어질 수 있다.

이에 자동응답시스템(ARS) 추적관리팀은 자동응답시스템으로 넘어가는 신고를 모니터링해 역걸기를 통해 화재 1건, 구조 11건, 안내처리 117건 등 총 285건을 신속 처리했다.

실제 제10호 태풍 ‘하이선’관련 신고 3720건 중 경북지역을 관통한 7일 06시부터 13시까지 총 2595건의 신고가 들어왔으며, 이는 평소 신고건수의 약 2.5배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소방본부에서는 이번 태풍 재난현장에 소방공무원 4650명, 장비 926대를 투입했고, 인명구조 60명, 배수지원 10개소 37톤, 시설물 파손 위험제거 등 안전조치 534건 출동 조치해 인명피해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노력했다.

남화영 경북소방본부장은 “강력한 태풍이 예보되었던 만큼 신고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해 접수가 지연되는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대책을 철저히했다”라며, “앞으로도 사전대비와 신속한 대응으로 도민들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19
al
119
EM
tv
625
LG
삼성
구미
많이 본 뉴스
[구미] 구미준법지원센터, 금오..
[김천]미래 김천농업의 해답을..
[구미]구미시종합자원봉사센터..
[구미]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연..
[구미](재)구미시장학재단」..
[구미]구미경찰, 중간관리자 청..
[고령]㈜가야축산, 추석맞이 후..
[김천]노인일자리 사업 코로나..
[기타기관]경상북도환경연수원..
[경북도청]경북도 추석 대비 안..
[구미]구미시설공단, 코로나19..
[경북도청]경북도,‘코로나 대..
[기타기관]경북도, 특화작목‘..
[성주]아름다운 절세풍광에 빠..
[구미]구미소방서, 응급의료기..
[고령]2021년 더 크고, 더 행복..
[성주]벽진면, 참외 밴딩기 지..
[구미]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
[김천]‘옥당걸숲속 농가맛집’..
[김천]2020년산 공공비축미 매..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