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 정규직 전환 로드맵 합의

시․민주노총 합의, 천막농성 중지․현수막 철거

기사등록 : 2019.08.26 (월) 08:37:06 최종편집 : 2019.08.26 (월) 08:37:06      
김천시는 지난해 7월부터 지속되어온 일부 기간제근로자의 정규직(무기계약) 전환관련 분쟁을 노사간 대화를 통해 해결했다고 발표했다.



김천시와 노동조합(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은 23일(금) 열린 노사간담회에서 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의 정규직 전환방식과 절차에 관해 합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그 동안 이견을 보였던 정규직 전환을 위한 금년도 심의위원회를 9월내에 개최하고 이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하는 데 의견이 모아졌다.
그 동안 김천시는 정부의 공공부문 정규직전환 지침에 따라 기준인건비 범위내에서 단계적으로 정규직화를 추진하여 왔으며 1차 심의위(2017)에서는 36명을 2차(2018)에서는 3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바 있으나 통합관제센터 관계요원은 제외되었다.
김천시에서는 오는 10월부터 스마트관제시스템을 도입․시행함에 따라 종전 근무인원 36명보다 12명을 줄여 24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여 운영할 방침이다.
이번 합의에 따라, 노동조합은 그 동안 시청 앞 도로 등에 설치한 현수막을 제거하고 농성천막도 자진 철거했다.
김천시는 이번 분쟁사태의 해결을 위해서 외부 노사전문가를 특별 채용하여 지속적인 대화와 설득으로 협상타결을 이끌어 냈다.
김천시 관계자는 “이번 노사대립관계에서 법과 정부지침에 맞게 업무를 처리한다는 입장을 고수하며 대화에 임하였고 이번 타결도 기준인건비를 고려하여 단계적으로 무기전환을 한다는 기존 입장의 범위 내에서 노사간 합의점을 찾은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장기간 노사분쟁으로 인해 시민들에게 걱정을 끼쳐드리고 민원인의 시청이용 불편과 소음발생에 따른 인근 주민의 고통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이번 일을 계기로 더욱 더 시민들에게 다가가는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겠다”고 했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119
tv
삼성
EM
寃쎌긽遺
RNAL
LG
구미
625
많이 본 뉴스
[구미]2020년 전국체전 성공 기..
[김천]평화시장․상가로..
[구미]구미시종합자원봉사센터..
[경북도청]인도네시아 족자카르..
[김천]개그우먼과 함께하는 ‘..
[김천]제31회 삼도봉 만남의 날..
[경북도청]러시아 연해주 양궁..
[경북도청]제11회 경상북도장애..
[구미]구미 인동도시숲에서 아..
[구미]농업기술센터에서 국화&..
[고령]2019 고령군 규제개혁 공..
[경북도청]담수회 창립 56주년..
[김천]김천샤인머스켓포도 대한..
[칠곡]사회적기업 ㈜아이밍키,..
[구미]문화예술 동아리 페스티..
[구미]2019년 시립예술단 임금..
[구미]구미시, 2019 재난대응..
[칠곡]칠곡군청소년지원센터 꿈..
[구미]구미시체육회 임시이사회..
[고령]가을밤 개경포음악회로..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