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 정규직 전환 로드맵 합의

시․민주노총 합의, 천막농성 중지․현수막 철거

기사등록 : 2019.08.26 (월) 08:37:06 최종편집 : 2019.08.26 (월) 08:37:06      
김천시는 지난해 7월부터 지속되어온 일부 기간제근로자의 정규직(무기계약) 전환관련 분쟁을 노사간 대화를 통해 해결했다고 발표했다.



김천시와 노동조합(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은 23일(금) 열린 노사간담회에서 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의 정규직 전환방식과 절차에 관해 합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그 동안 이견을 보였던 정규직 전환을 위한 금년도 심의위원회를 9월내에 개최하고 이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하는 데 의견이 모아졌다.
그 동안 김천시는 정부의 공공부문 정규직전환 지침에 따라 기준인건비 범위내에서 단계적으로 정규직화를 추진하여 왔으며 1차 심의위(2017)에서는 36명을 2차(2018)에서는 3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바 있으나 통합관제센터 관계요원은 제외되었다.
김천시에서는 오는 10월부터 스마트관제시스템을 도입․시행함에 따라 종전 근무인원 36명보다 12명을 줄여 24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여 운영할 방침이다.
이번 합의에 따라, 노동조합은 그 동안 시청 앞 도로 등에 설치한 현수막을 제거하고 농성천막도 자진 철거했다.
김천시는 이번 분쟁사태의 해결을 위해서 외부 노사전문가를 특별 채용하여 지속적인 대화와 설득으로 협상타결을 이끌어 냈다.
김천시 관계자는 “이번 노사대립관계에서 법과 정부지침에 맞게 업무를 처리한다는 입장을 고수하며 대화에 임하였고 이번 타결도 기준인건비를 고려하여 단계적으로 무기전환을 한다는 기존 입장의 범위 내에서 노사간 합의점을 찾은 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장기간 노사분쟁으로 인해 시민들에게 걱정을 끼쳐드리고 민원인의 시청이용 불편과 소음발생에 따른 인근 주민의 고통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이번 일을 계기로 더욱 더 시민들에게 다가가는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겠다”고 했다.

기사등록 : 경상신문 / gumisun@daum.net

# [경상신문]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19
al
蹂꾨튆以
援ъ슫珥
諛뺤꽭踰
援ъ옄洹
勇슿뉔ゥ혡歷
많이 본 뉴스
[경북도청]규제자유특구 1년,..
[경북교육]인공지능(AI) 초등수..
[김천]김충섭 시장, 영농현장..
[성주]코로나 위기를 기회로!..
[성주]코로나19 굳바이 성주군..
[구미]기업 및 투자유치 촉진..
[성주]참외 추출물을 이용한 피..
[구미]2020년도 제2회 도로관리..
[김천]김천시 의회사무국, 농촌..
[김천]위급한순간소중한 생명을..
[구미]국가 산업단지에 “빛의..
[김천]청년농업인 자립기반 구..
[구미]종합허가과 청렴·친절교..
[구미]윤창욱도의원, 구미소방..
[김천]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과..
[경북도청]착한임대인 등에 대..
[구미]산동농협 드림봉사단 농..
[구미]LG전자 구미A3공장 인도..
[김천]달봉산 아름다운 대나무..
[경북도청]휴경농지 일제조사로..
포토 뉴스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
이미지 없음